모바일 메뉴 모바일 검색

풀무원

뉴스룸
  • 풀무원뉴스
  • 기업뉴스
  • 2020-09-10

풀무원식품, 동반성장지수 평가에서 ‘최우수’ 등급 획득

  • 페이스북
  • 트위터

- 동반성장지수 평가 참여 3년 만에 동반성장지수 평가에서 최고 등급인 ‘최우수’ 획득

- 공표 대상 200개 기업 중 ‘최우수’ 35개사, 식품기업은 풀무원식품 포함 총 4개사

- 풀무원식품, 협력사 기술 지원·인력개발 및 교류 지원 등에서 높은 평가

 

 

 

 

풀무원이 협력기업과 동반성장 수준을 평가하는 동반성장지수 평가에서 ‘최우수’ 기업으로 선정됐다.  

 

풀무원식품(대표 박남주)은 8일 동반성장위원회(위원장 권기홍, 이하 ‘동반위’)가 발표한 동반성장지수 평가에서 ‘최우수’ 등급을 받았다고 10일 밝혔다.

풀무원식품은 평가에 참여한지 3년 만에 최고 등급인 ‘최우수’ 등급을 획득한 것으로, 올해 최우수 등급을 획득한 35개 기업 중 식품기업은 풀무원을 포함해 4개사뿐이다.

 

동반성장지수는 대기업과 중소기업 간 동반성장 촉진을 목적으로 동반위에서 국내 200개 대기업의 동반성장 수준을 매년 상대 평가해 5개 등급(최우수·우수·양호·보통·미흡)으로 계량화한 지표다. 2011년 첫 도입돼 지금까지 총 9차례 평가가 진행됐다.

 

주관기관인 동반성장위원회는 동반위의 ‘체감도 평가’와 공정위(공정거래위원회)의 ‘공정거래협약 이행평가’를 합산하여 동반성장지수를 산정했다.

 

2017년부터 평가대상에 속했던 풀무원식품은 동반성장지수 평가를 받은 지 3년 만에 최우수 등급을 획득했다. 이 같은 결과는 동반성장에 대한 경영진의 의지를 바탕으로 협력기업과의 상생 협력 및 신뢰를 구축하고 함께할 수 있는 상생 프로그램과 제도를 꾸준히 운영했기 때문으로 풀이된다.

 

 

▲ 풀무원은 협력기업과의 상생협력을 위해 임직원들이 성금을 모아 지난해 화재로 어려움을 당한 발달장애인 직업재활시설

‘강화도우리마을’ 화재복구와 공장 재건립을 지원했다. 

 

 

이번 평가 시 풀무원식품은 동반성장 종합평가 항목 중 연구개발 지원, 인력개발 및 교류 지원, 투명한 결제 시스템 등에서 높은 평가를 받은 것으로 보고 있다.

 

풀무원은 우수한 상품개발, 기술 연구, 마케팅 역량을 바탕으로 협력기업에 생산성 향상과 품질 개선을 위한 기술 지원을 하고 있다.

최근 판매가 확대되고 있는 얇은피 만두, 냉동피자 등이 대기업과 중소기업이 역할을 분담해 상생하고 시너지를 일으킨 사례다. 얇은피 만두의 경우 풀무원만의 차별화된 만두 외관 개발을 위해 제품을 생산하는 협력기업과 긴밀한 기술 협력을 진행했다.

 

풀무원은 협력기업의 경영 환경 개선을 위해 상생 결제 시스템, 금융 지원을 통한 경영 안정화를 돕고 있다.

‘상생 결제 시스템’은 협력기업이 결제일에 현금 지급을 보장받고, 결제일 이전에도 낮은 금융비용으로 결제 대금을 현금화해 경영 환경 경쟁력을 확보하고자 마련한 제도다. 2017년 상생 결제 시스템을 도입하였고, 2017년 447억 원이었던 상생 결제 누적금액이 지난해 4월까지 2,997억 원을 초과했다.

 

풀무원은 협력기업 스마트팩토리 구축에도 적극 나서고 있다.  지난해 2개 중소 협력기업에 시범 구축을 지원하였으며, 매년 확대하고 있다.

특히 올해는 풀무원식품 임직원들이 성금을 모아 지난해 화재로 어려움을 당한 발달장애인 직업재활시설 ‘강화도우리마을’ 화재 복구와 공장 재건립을 지원했다. 협력기업 피해 복구 지원을 위해 사내 전문가로 구성된 공장 설계 TFT를 구성, 협력기업의 근무 특수성을 고려해 ‘스마트팩토리’로 신축공장을 설계했다. 사물 인터넷 기반의 재난 예방 센서 시스템을 구축하고, 공장 완공 후 생산 설비 안정화를 위한 생산설비 전문가를 6개월 이상 파견해 기술 지도를 진행했다.

 

상생 협력 문화 확산을 위한 기업 차원의 활동도 지속해오고 있다.

2018년 수탁·위탁기업 간 협력 네트워크 강화와 동반성장 문화 확산을 위한 전문 교육 프로그램 ‘동반성장 아카데미’를 진행하고, 풀무원의 사업 방향과 비전을 공유하며 지속 가능한 성장 실현 의지를 다지는 동반성장 간담회 ‘베스트파트너스 데이’를 지난해 13년째 개최했다.

 

 

▲ 풀무원식품은 동반성장지수 평가를 받은 지 3년 만에 최우수 등급을 획득했다.

 

 

이 외에도 위생안전 컨설팅, 인권 경영 컨설팅 등 협력기업 역량 강화의 발판이 되는 다각도의 기업 활동을 펼치며 상생을 위한 노력을 기울이고 있으며,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는 협력기업에 마스크를 지원하는 사업 등도 적극적으로 추진했다.

 

이러한 노력을 인정받아 풀무원은 한국능률협회컨설팅(이하 KMAC)에서 주관하는 ‘2020 한국에서 가장 존경받는 기업’ 올스타(All Star) 30에 14년 연속 선정된 바 있다.

지난해에는 중소벤처기업부·동반성장위원회가 주관하는 ‘2019년 동반성장 주간 행사 기념식’에서 풀무원식품이 ‘자발적 상생 협력 유공 단체’ 부문 중소벤처기업부 장관상을 수상했다.

 

풀무원 동반성장추진실 이정언 실장은 “급변하는 산업환경 속에서 대기업만이 잘해서는 지속적으로 성장 가능한 산업 경쟁력을 확보하기 어려운 시대가 되었다”며 “경쟁력 있는 협력기업에 대한 지원 육성, 상생 협력을 통해 동반성장의 기반을 마련하고, 협력기업과 대기업이 함께 성장하는 선순환 구조의 기업 생태계를 만들어 나가는데 더욱 노력을 기울이겠다”고 말했다.

 

인기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