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바일 메뉴 모바일 검색

풀무원

뉴스룸
  • 풀무원뉴스
  • 브랜드뉴스
  • 2020-09-11

풀무원, 새로운 콘셉트의 어묵 요리 간편식 ‘누들어묵볶이’ 2종 출시

  • 페이스북
  • 트위터

- 가늘고 길쭉한 ‘누들어묵’을 떡볶이 소스와 볶아 먹는 새로운 냉장 가정간편식

- ‘누들어묵볶이 국물떡볶이소스’와 ‘누들어묵당면볶이 화끈하게매운소스’ 2종

- 반찬 위주의 국내 어묵시장에 다양한 TPO 제안하여 새바람 일으킬 것

 

풀무원이 분식류 가정간편식 어묵볶이로 어묵시장에 불어올 새 바람을 예고했다.

 

풀무원식품(대표 박남주)은 면처럼 길게 뽑은 어묵을 떡볶이 소스에 볶아 간편하게 먹을 수 있는 냉장 요리 키트 ‘누들어묵볶이’ 2종(2인/4,980원)을 출시했다고 11일 밝혔다.

 

‘누들어묵볶이’는 어묵을 면의 형태로 길이 20cm, 두께 0.5cm로 가늘고 길쭉하게 뽑아낸 ‘누들어묵’을 떡볶이 소스에 각종 사리와 함께 볶아 먹는 가정간편식(HMR) 제품이다.

어묵조림, 어묵탕 같은 한정된 어묵 요리의 고정관념에서 벗어나 어묵을 메인으로 하는 새로운 요리를 즐기도록 했다.

 

 

▲ 누들어묵볶이 국물떡볶이소스는 적당한 맵기로 온 가족이 함께 먹기 좋다.

 

 

누들어묵볶이는 국물떡볶이 소스(순한맛), 화끈하게 매운 소스(매운맛) 2종으로 출시됐다. 누들어묵이 쫄깃쫄깃하게 씹히는 맛을 극대화하며 어묵 표면의 기름이 떡볶이 소스에 스며들어 잘 어우러진다.

어묵의 유통기한을 풀무원의 진공 포장 및 살균 기술로 50일까지 늘려, 가정에 갖춰두고 먹기에도 좋다.

 

누들어묵볶이 국물떡볶이소스’는 길쭉한 누들어묵과 누들밀떡, 국물떡볶이 소스, 건더기로 구성됐다. 누들밀떡은 풀무원의 특허 기술인 ‘2중 압축 기술’로 말랑하고 쫄깃한 밀떡을 길쭉하게 구현해 누들어묵과 환상의 조화를 자랑한다. 적당한 맵기로 어린이도 맛있게 즐길 수 있어 온 가족이 함께 먹기에 적합하다. 6가지 채소를 우려낸 밑 국물로 만든 소스가 입맛을 돋운다.

 

누들어묵당면볶이 화끈하게매운소스’에는 누들어묵과 넓적당면, 화끈하게 매운 특제소스, 건더기가 들어있다. 넓적당면은 따로 불릴 필요가 없어 전문점 넓적당면 대비 조리 시간을 대폭 줄여준다. 특제소스는 청양고추와 베트남 고추로 맛을 내 맵기를 높였다. 매운 음식을 좋아하는 젊은 층이 특히 좋아할 만한 맛이다.

 

 

▲ 누들어묵당면볶이 화끈하게매운소스는 청양고추와 베트남 고추로 맛을 내 맵기를 높였다.

 

 

풀무원식품 박정욱 어묵 PM(Product Manager)은 “다양한 콘셉트의 어묵요리를 기획하던 중, 풀무원이 이미 독보적인 노하우를 가지고 있는 영역인 떡볶이, 냉장면과 결합하여 ‘누들어묵볶이’를 출시하게 됐다”며 “풀무원은 앞으로도 어묵을 색다른 방법으로 먹을 수 있는 다양한 TPO(Time시간, Place장소, Occasion상황)를 제안하여 소비자의 입맛을 사로잡을 계획이다”고 밝혔다.

 

한편, 국내 어묵시장은 소재어묵, 국탕어묵, 간식어묵의 비교적 단조로운 카테고리로 분류된다. 국내 소비자는 어묵을 볶음, 국탕 정도로 조리하여 상당 부분을 부식(반찬)으로 식사하는 경향이 있다.

국내 어묵시장 규모는 닐슨 데이터 기준 전체 약 2,600억 원으로 최근 3년간 정체하고 있다. 올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사태로 집밥 수요가 늘면서 소재어묵 판매만 소폭 증가세를 보였다.

 

인기뉴스